'8개월 만삭 사진 공개' 조민아가 "너무 말랐다 살 좀 찌우라"는 댓글에 "토덧 있어서 저도 속상하다"고 답했다

인터넷 뉴스


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.

'8개월 만삭 사진 공개' 조민아가 "너무 말랐다 살 좀 찌우라"는 댓글에 "토덧 있어서 저도 속상…

뉴스센터 0 57
조민아 인스타그램

그룹 주얼리 출신 조민아가 임신 8개월 만삭 사진을 공개했다.  

9일 조민아는 인스타그램에 “8개월 만삭사진 촬영. 까꿍이가 제 옆 모습을 똑 닮았다고 허니베어가 좋아하네요”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.

사진 속에서 조민아는 남편과 함께 다정한 분위기를 연출하며 환하게 웃고 있다. 특히 그는 태아의 초음파 사진을 공개하면서 ”다리 길고 튼튼한 거랑 두 번째 발가락 긴 건 아빠 닮은 거 있죠~~ 온몸 구석 구석 우리를 닮은 사랑스런 아들”이라며 애정을 한껏 드러냈다.

조민아 남편 역시 ”까꿍아! 아빠하고 엄마한테 와줘서 너무 고맙고. 건강하게 태어나줘! 사랑해”라는 문구를 들고 곧 태어날 아이에 대한 설렘을 표현했다.

 

 

이날, 조민아는 네티즌의 다소 민감한 댓글에도 의연하게 대처했다. 한 네티즌은 만삭 게시물에 ”배가 하나도 없는데 임산부 맞으신가요?”라며 ”너무 말랐어요 살좀 찌우세요”라는 댓글을 남겼고, 이에 조민아는 ”살 안 찌고 싶은 게 아니다. 아직 토덧(토+입덧)이 있어서”라며 ”저도 너무 속상한 부분입니다”라고 의연하게 답했다.

그러자 이 네티즌은 다시 ”아직 입덧이 심하긴 건가요? 힘드시겠네요”라는 댓글을 남겼다. 또 다른 네티즌은 ”원래 아기가 건강하면 엄마가 입덧하느라 힘들다고 한다”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.

한편, 조민아는 지난해 11월 피트니스 센터 CEO와 교제 3주만 혼인신고 및 임신 소식을 알린 뒤 지난 2월 서울 결혼식을 올렸다.

 

김임수 에디터 : [email protected]

0 Comments
포토 제목

포인트 랭킹


커뮤니티 최근글


새댓글



추천글 순위


키워드

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
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
고객센터
비트코인 구입
카지노 게임
카지노 게임